Untitled Document
 
 
감속기 감용기/망용해기 공업용나이프 금형관련 냉각기/온도조절기 냉각탑
로보트/클램프 링브로워 블로워/사출/실크인쇄 사출성형기 수지탈수기/세척시스템 수출/목상자포장
스크류/실린더 압출성형기 여행사/해외전시 연포장기계 원료/안료/마스터배치 전동지게차 배터리복원기
중고기계 지게차/타이어/배터리 진공성형기 초경날 컷팅기 트리밍와인다
파쇄기/분쇄기/압축기 펌프/모터 하수관/시트판넬 합리화기기 핫런너시스템 호이스트/리프트
히터/열설비/센서
 

 
 
 
제목 SK케미칼, 세계 최초 케미칼 리사이클 코폴리에스터 양산 본격화
작성일자 2021-12-14
조회수 121

SK케미칼, 세계 최초 케미칼 리사이클 코폴리에스터 양산 본격화

 

최고 수준의 폐플라스틱 재활용 기술로 ‘에코트리아 CR’ 본격 생산
화장품 용기 중심으로 글로벌 패키징 시장에 친환경 바람 이끌어

 


 

 

SK케미칼이 화장품 용기 시장에 케미칼 리사이클 코폴리에스터를 본격적으로 양산, 공급한다.
SK케미칼(대표이사 전광현 사장)은 세계 최초로 화학적 재활용(케미칼 리사이클) 기술을 적용한 코폴리에스터 ‘에코트리아(ECOTRIA) CR’ 양산을 시작했다고 11월 3일 밝혔다. 2019년 독일 뒤셀도르프에서 열린 세계 최대 플라스틱 전시회 ‘K2019’에서 물리적 재활용 기술을 적용한 ‘에코트리아 R’을 선보인 이후 2년 만에 일궈낸 성과다.
‘플라스틱 순환경제’ 구축을 위해 케미칼 리사이클(화학적 재활용) 기술이 핵심기술로 평가받고 있지만, 전 세계 어떤 기업도 케미칼 리사이클 기술 기반으로 플라스틱 양산 체계를 구축한 사례는 없다. 상업화를 위해서는 안정적인 폐플라스틱 수급망이 확보되어야 하고 분해공정을 통해 원하는 화학물질을 분리∙정제할 수 있는 높은 기술력을 필요로 하기 때문이다. SK케미칼은 세계 각국의 플라스틱 규제가 강화될 것을 예측하여 3년 전부터 케미칼 리사이클 솔루션 개발에 집중했다. 특히 안정적인 케미칼 리사이클 원료 확보가 관건이라는 판단 하에 중국의 폐플라스틱 재활용 업체 슈예에 지분을 투자하는 등 안정적인 원료 공급망 확보에 힘썼다. 이를 통해 2만톤의 원료를 확보하고 대량 양산 체계를 갖췄다.
‘에코트리아 CR’ 출시에 따라 ▲케미칼 리사이클 원료를 사용한 ‘에코트리아 CR’, ▲재활용 페트 원료(PCR)를 사용한 ‘에코트리아 R’, ▲소비자가 사용 후 PET로 재활용이 가능한 ‘클라로(Claro)’로 업계 최고 수준의 친환경 패키징 라인업인 ‘지속가능 패키징 솔루션(Sustainable Packaging Solution, 이하 SPS)’이 완성됐다.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고 재활용하는 것은 유럽을 포함한 모든 나라들에게 매우 시급한 과제이다. 이런 이유로 로레알, 에스티로더, 샤넬 등 글로벌 화장품 업계에서는 플라스틱 재활용 및 친환경 포장재 사용이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다. 로레알(L’Oréal)은 2025년까지 제품 포장에 사용되는 플라스틱을 재활용 또는 바이오 기반 원료를 사용한 포장재로 전환하고 2030년까지 100% 전환할 계획이다.
SK케미칼은 ‘에코트리아 CR’의 투명성과 외관, 내화학성 등의 뛰어난 물성과 친환경성을 앞세워 국내외 화장품 용기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올해와 내년에는 1만톤 이상의 케미칼 리사이클 제품 ‘에코트리아 CR’을 생산하고 국내외 주요 화장품 브랜드 오너들을 대상으로 본격적인 공급을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난 9월에는 중국(상하이), 유럽(모나코)에서 케미칼 리사이클 제품 ‘에코트리아 CR’을 소개하는 프로모션 활동을 진행했다. 중국에서는 존슨앤존슨, 에스티로더, 로레알 등의 화장품 업체를 비롯하여 포장재 및 원자재 기업의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지속가능 패키징 세미나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유럽 화장품 전시회 룩스팩 모나코(LuxePack Monaco 2021)에서는 ‘지속가능 패키징 솔루션’을 소개하고 텍센(Texen)과 공동개발한 케미칼 리사이클 화장품 용기를 전시, 샤넬, 불가리 등의 화장품 업체의 주목을 받았다.
SK케미칼은 지속가능 패키징 솔루션(SPS) 소재 판매 비율을 2025년 50%, 2030년 100%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케미칼 리사이클 제품 ‘에코트리아 CR’은 신품과 동일한 물성 구현이 가능하고 안전성이 높아 화장품 용기 이외에 식품포장, 가전, 생활용품 시장에서 ‘에코트리아 CR’ 니즈가 급격하게 증가하고 있다.
SK케미칼 김응수 코폴리에스터 사업부장은 “세계 최초로 케미칼 리사이클 코폴리에스터 양산에 성공함에 따라 급증하는 리사이클링 플라스틱 시장에서 국내 기업이 시장을 선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양산 제품에 대한 지속적 품질 개선, 용도개발을 통해 타사와의 격차를 늘려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첨부파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