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감속기 감용기/망용해기 공업용나이프 금형관련 냉각기/온도조절기 냉각탑
로보트/클램프 링브로워 블로워/사출/실크인쇄 사출성형기 수지탈수기/세척시스템 수출/목상자포장
스크류/실린더 압출성형기 여행사/해외전시 연포장기계 원료/안료/마스터배치 전동지게차 배터리복원기
중고기계 지게차/타이어/배터리 진공성형기 초경날 컷팅기 트리밍와인다
파쇄기/분쇄기/압축기 펌프/모터 하수관/시트판넬 합리화기기 핫런너시스템 호이스트/리프트
히터/열설비/센서
 

 
 
 
조회수 6205
제목 글로벌 신재생기업, 국내기업과 전략제휴 활발
작성일자 2011-11-07

한국무역협회(회장 사공일)는 지난 10월 20일 코엑스에서 그린에너지 비즈니스 상담회를 개최했다. 2011 에너지대전(19~22) 기간 중 열리는 이번 상담회에는 태양광, 풍력, LED 조명, 고효율기기 품목을 중심으로 40개의 해외에너지 기업과 65개사의 국내기업이 참석했다. 중국 줄리솔라(태양광), 골드윈드(풍력), 일본 미쯔비시 중공업(에너지 엔지니어링), 히타치 제작소(전기차), 유럽 인피니티(신재생 발전), 미국 젝스프로(LED), 애퀴티(LED) 등 유망한 그린에너지 분야 바이어들이 대거 내방함으로서 금번 상담회는 국내 녹색산업의 세계시장 진출에 좋은 기회가 되었다.

 

올해 신재생산업은 중국의 공격적인 태양광 발전설비 투자확대와 유럽지역의 재정지원 감축으로 세계적 공급과잉과 침체가 이어지는 가운데 좋은 기술력을 가진 국내업체와 M&A나 합작투자(조인트벤처) 가능성을 모색하는 것이 이번 수출상담회에 글로벌 에너지기업들이 대거 참석한 배경이다.

 

무역협회에 따르면 이들 해외 에너지기업들은 최근 시장이 확대되고 있는 중국, 중동, 동남아시아의 대규모 신재생 프로젝트 입찰의 컨소시움 파트너를 찾거나 이들 시장에 공급할 경쟁력있는 LED 제품을 소싱하기 위해 한국을 방문하는 것으로 파악되었다.

 

중국 골드윈드(金風)의 왕 이샹(Wang YiXiang) 매니저는 두산중공업, 유니슨 등 국내 대기업과의 면담을 통해 풍력 프로젝트 협력과 풍력발전 기자재 등에 대한 안정적인 공급처를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일본 미쯔비시 중공업의 미즈타니 히로시(水浴 洋) 프로젝트 매니저는 폐기물처리 프로젝트 부문의 한국내 협력파트너를 찾는 것이 목적이라고 말했다.

 

미국 에퀴티사 홍콩지사의 민 통(Min Tong) 부사장은 자사가 전세계에 공급하는 가정용, 산업용, 공공시설용 LED제품의 소싱을 위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상담회에 참가해 아크로젠텍, 대림이엔지, 에프알텍, 파루 등 국내 LED기업 10개사와 비즈니스 상담회를 갖는다.

 

무역협회 전재일 전시마케팅실장은“우리나라의 녹색기업들이 해외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경쟁력을 기르기 위해서는 글로벌 에너지 기업들과의 지속적인 접촉을 통해 기술, 정보, 자금, 마케팅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는 협력관계 창출이 긴요하다”며 “이번 상담회가 기술력이 뛰어난 국내기업과 해외녹색기업간의 윈윈관계 형성은 물론 글로벌시장 진출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첨부파일